UPDATED. 2018-11-20 00:13 (화)
‘2018 MGA’ 방탄소년단 5관왕 ·워너원 첫 대상 수상 (종합)
‘2018 MGA’ 방탄소년단 5관왕 ·워너원 첫 대상 수상 (종합)
  • 양인정 기자
  • 승인 2018.11.07 0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MGA(MBC플러스X지니뮤직 어워드)’에서 방탄소년단(BTS)이 5관왕을 기록했다. 워너원(WANNA ONE)은 데뷔 후 처음으로 대상을 거머쥐었다. 

지난 6일 오후 7시 ‘2018 MGA(MBC플러스X지니뮤직 어워드)’(이하 ‘MGA’)가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렸다. MBC뮤직, MBC에브리원, MBC드라마넷을 통해 생중계된 ‘MGA’는 MBC플러스와 지니뮤직이 공동 주최하는 뮤직 어워드로, 국내에서 처음 시도되는 방송사와 음악플랫폼 기업의 컬래버레이션 시상식이라는 점에서 개최 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지난 한 달 동안 지니뮤직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된 온라인 투표수는 약 3천5백만건에 육박하며 K팝 팬덤의 열띤 화력을 입증했다. 팬들의 참여로 진행된 투표는 ‘올해의 디지털 앨범’, ‘올해의 베스트셀링 아티스트’ 부문 10%,‘올해의 노래’를 포함한 장르 부문 20%,‘올해의 가수’를 포함한 가수 부문 30% 반영됐고, ‘지니뮤직 인기상’은 100% 반영됐다.

이날 시상식의 MC는 전현무가 맡았으며 이덕화, 이승철, 김현철, 한혜진, 신현준, 강한나, 조우리, 설인아, 조세호, 밴쯔 등 국내 최정상 스타들이 시상자로 나섰다. 

첫 무대는 MC 전현무가 활짝 열었다. 샤이니, 워너원, 펜타곤 등 보이그룹 커버댄스로 스페셜 무대를 꾸민 전현무는 현장 분위기를 단숨에 끌어올렸다. 

국내 최정상 아티스트 방탄소년단은 첫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아이돌(IDOL)’로 댄스상 남자 부문의 주인공이 된 방탄소년단은 제이홉이 수상 소감을 맡았다. 그는 “아미 여러분들을 위해 멋진 퍼포먼스를 준비한 게 생각난다. 노력의 결실을 맺었다고 생각한다”며 “좋은 상을 받은만큼 좋은 퍼포먼스 보여드리겠다”고 각오했다. 

여자부문 댄스상은 모모랜드의 ‘뿜뿜’이 차지했다. 모모랜드 혜빈은 떨리는 목소리로 “참석한 것만으로도 영광인데 이렇게 상을 받게 돼 영광이고 감사하다. 앞으로도 열심히 하는 모모랜드 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 컨디션 난조로 참석하지 못한 연우를 언급하며 “아홉 명이 함께 받는 상이라고 생각하고 돌아가서 기쁨을 나누겠다”고 말해 팬들의 환호성을 자아냈다.

‘올해의 가수’ ‘올해의 노래’, ‘올해의 디지털 앨범’ ‘올해의 베스트셀링 아티스트’까지 총 네 부문의 대상 수상자는 워너원, 방탄소년단, 트와이스가 선정됐다. 

‘올해의 베스트셀링 아티스트’ 수상자로 호명된 트와이스는 “올해에 앨범을 여러개 냈는데 내는 앨범들 다 사랑해주신 대중분들, 특히 원스에게 고맙다. 원스가 없었다면 이 자리에 트와이스가 없었을 것”이라며 팬들을 향해 감사를 표했다. 채영은 “연말이라 우리 트와이스 멤버들 힘들텐데 앞으로도 열심히 잘 해나가자”며 각오를 다졌다. 

‘올해의 노래’는 워너원의 ‘뷰티풀(Beautiful)’이 쥐었다. 데뷔 후 첫 대상의 영광을 안은 워너원은 “제일 아끼고 사랑하는 워너블, 예상치 못한 엄청난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박지훈은 “멋진 상 주셔서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열심히 하는 워너원이 되겠다”고 전했다. 

한해 동안 수록곡 성적이 가장 높은 단일 디지털 앨범에 수여하는 ‘올해의 디지털 앨범’은 방탄소년단에게 돌아갔다. 리패키지 앨범 ‘러브유어셀프 결 앤서(LOVE YOURSELF 結 ‘Answer’)’는 전작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에 이어 K팝 최초로 미국 빌보드 200차트 1위를 차지했다. 

이에 방탄소년단은 “항상 음악을 통해서 선한 영향력을 주고싶다고 생각했는데, 이번 앨범으로 전 세계에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어서 영광이다. 더 좋은 음악을 하라는 뜻으로 받아들이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올해의 가수’ 부문까지 휩쓸며 5관왕을 기록한 방탄소년단은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부족하지만 앞으로 더 성장할 수 있는 가수가 될 수 있게 노력하겠다. 옆에 있어주셔서 항상 감사드리고 잊지 않겠다”고 벅찬 목소리로 말했다. 

MBC 뮤직 ‘2018 MGA(MBC플러스X지니뮤직 어워드)’ 방송 캡처

2018년 한 해 동안 국내외 팬덤의 사랑을 듬뿍 받은 아티스트들의 퍼포먼스 또한 볼거리였다. 

방탄소년단은 미국 싱어송라이터 찰리 푸스와 세기의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선보였다. 특히 3D 증강현실 그래픽을 접목시킨 무대연출로 장관을 연출하며 한류스타의 저력을 뽐냈다. 

신곡 ‘예스 오어 예스(YES or YES)’로 10연속 히트를 달성한 트와이스는 ‘하트 쉐이커(Heart Shaker)’ ‘왓 이즈 러브?(What is love?)’ ‘댄스 더 나잇 어웨이(Dance the night away)’로 팔색조 매력을 가감없이 드러냈다. 특히 한류 대표주자다운 노련한 무대 매너를 과시하며 시선을 한몸에 받았다. 

새 유닛 무대로 팬들을 열광케 한 워너원은 ‘켜줘(Light)’, ‘뷰티풀(Beautiful)’까지 연달아 소화하며 가을밤을 화려하게 수놓았다. 오는 19일 신곡 ‘봄바람’으로 또 한 번의 대히트를 예고한 워너원은 한층 성숙해진 비주얼과 실력을 물씬 뿜어내며 기대감을 모았다. 

한편 지난 6일 오후 7시 방송된 ‘2018 MGA(MBC플러스X지니뮤직 어워드)’는 MBC뮤직에서 다시 시청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