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1-20 00:13 (화)
‘김어준의 뉴스공장’ 조정식 의원, “보편적 복지 찬성한 자유한국당, 다행스러운 일”
‘김어준의 뉴스공장’ 조정식 의원, “보편적 복지 찬성한 자유한국당, 다행스러운 일”
  • 진병훈 기자
  • 승인 2018.11.07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는 조정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출현했다.

자유한국당은 남북 경협 예산과 일자리 예산을 깎아서 아동수당과 저출산 대책 예산으로 돌리자고 주장하고 있다.

조 의원은 이에 관해 일자리 예산과 남북 경협 예산도 중요한 우선순위 예산이라고 말했다.

일자리 예산은 노인, 장애인, 여성 등 사회적 약자를 위한 예산안이 특별히 편성돼어 있다며 이는 이명박 정부에서부터 편성해 온 것이라고 말했다.

아동수당과 저출산 대책 예산 역시 중요하지만 기존에 편성된 예산안을 깎는다는 것은 이해할 수 없다는 입장이다.

대북 경협 예산은 1조 1천억 원이 편성돼어 있는데 이는 박근혜 정부의 1조 2천억 원보다도 적은 예산이라는 설명이다.

조 의원은 전쟁 위기까지 갔던 박근혜 정부에서도 편성된 예산이라며 지금까지 묻어둔 예산을 쓰는 것일 뿐이라고 설명했다.

tbs FM ‘김어준의 뉴스공장’
tbs FM ‘김어준의 뉴스공장’

조 의원은 자유한국당이 지금이라도 보편적 복지에 찬성한 것은 다행이라고 말했다.

선별적 복지는 하위 90%를 선별하는데 1600억 원의 예산이 매년 들어가게 되는데 보편적 복지는 1200억 원의 예산이 편성된다. 배보다 배꼽이 크게 되는 셈이다.

조 의원은 지금이라도 자유한국당이 아동수당의 중요성을 인지해줘서 감사하다며 일자리 예산과 남북 경협 예산의 중요성을 다시 한번 강조했다.

tbs FM ‘김어준의 뉴스공장’은 매주 평일 오전 7시 6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