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1-20 00:13 (화)
‘연애의 맛’ 김종민♥황미나 기상캐스터, 점점 닮아가는 두 사람 “따라쟁이 종미나커플”
‘연애의 맛’ 김종민♥황미나 기상캐스터, 점점 닮아가는 두 사람 “따라쟁이 종미나커플”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8.11.08 0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애의 맛’ 김종민, 황미나 기상캐스터의 훈훈한 커플 셀카가 시선을 모은다.

최근 황미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따라쟁이 #종미나커플”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밝은 표정으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특히 같은 카메라 헬멧을 쓰고 같은 포즈를 취한 모습이 서로를 더 닮아보이게 한다.

황미나 인스타그램
황미나 인스타그램

잘어울리는 두 사람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TV조선 ‘연애의 맛’에 출연 중인 기상캐스터 황미나는 1993년생으로 올해 나이 26세이며 1979년생으로 올해 나이 40세인 김종민과는 14살 나이차이가 난다.

한편, TV조선 ‘연애의 맛’은 사랑을 잊고 지내던 대한민국 대표 싱글 스타들이 그들이 꼽은 이상형과 연애하며 사랑을 찾아가는 신개념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