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3 13:25 (목)
‘김어준의 뉴스공장’ 박지원, “김정은 서울 답방은 비핵화 의지 보여주는 것, 올해 10대 뉴스 될 것”
‘김어준의 뉴스공장’ 박지원, “김정은 서울 답방은 비핵화 의지 보여주는 것, 올해 10대 뉴스 될 것”
  • 진병훈 기자
  • 승인 2018.12.06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김어준의 뉴스공장’에는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이 출연했다.

박 의원은 김정은 위원장의 서울 답방을 간절히 바란다며 비핵화 의지를 명확히 하는 지름길이라고도 말했다.

현재 고착화되어 가고 있는 북미 관계를 풀 수 있는 올해 10대 뉴스 안에 들어갈 것이라고 확신했다.

답방이 성사된다면 김정은 위원장이 그토록 바라는 경제 제재 완화도 가능성이 높다며 크리스마스 선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은 위원장이 만일 답방한다면 17일 김정일 기일을 전후로 성사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최근에는 북한이 18~20일 사이의 일정을 비워 놨다는 보도도 있었다.

tbs FM ‘김어준의 뉴스공장’
tbs FM ‘김어준의 뉴스공장’

야당이 특별감찰반 비위 사건과 관련 조국 민정수석 해임을 요구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조국 수석을 유임했고 비위 사건은 앞으로 검찰 수사를 지켜보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 의원은 이와 관련 문재인 대통령의 개혁은 살아났다고 평했다.

조국 민정수석이 장하성 실장과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과 더불어 문재인 정부의 개혁 중심에 서 있다는 것이다.

박 의원은 오히려 문재인 정부의 기회라고 역설하기도 했다.

역대 정부가 집권 1~2년 차에 항상 느슨했었다며 문재인 대통령이 기강을 잡을 좋은 기회라는 것이다.

tbs FM ‘김어준의 뉴스공장’은 매주 평일 오전 7시 6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