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2-21 10:07 (목)
‘김어준의 뉴스공장’ 5.18 기념재단, “5·18 망언 한국당 의원들, 역사왜곡대책위원회 통해 입장 밝힐 것”
‘김어준의 뉴스공장’ 5.18 기념재단, “5·18 망언 한국당 의원들, 역사왜곡대책위원회 통해 입장 밝힐 것”
  • 진병훈 기자
  • 승인 2019.02.12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는 5.18 기념재단의 차종수 연구원을 전화 통화로 연결해 5.18 광주민주화운동에 북한군이 투입됐다는 주장에 관해 팩트체크하는 시간을 가졌다.

북한군 투입설은 지만원 씨가 2015년 5월 개인 블로그에 사진을 올리면서 시작됐다. 이 사진 속에 등장하는 사람들이 북한군이었다는 것.

그러나 차 연구원 주장에 따르면 사진 속 인물들은 광주 시민들이며 실제 생존자들이 본인이라고 밝혔다고 한다.

이 사진은 당시 중앙일보 기자의 사진첩과 보안대가 갖고 있던 사진에서 무단으로 발췌한 것인 것으로 알려진다.

보안대 관계자로부터 제보가 왔으며 지만원 씨를 향한 응분의 대가를 물어야 한다는 말도 있었다고 한다.

차 연구원은 박근혜 정부 당시 김관진 장관의 국방부도 북한군 투입설을 부정했다며 공문을 보내온 바 있다고 밝혔다.

당시 2013년, TV 조선의 한 탈북자가 출연해 근거 없는 북한군 투입설을 주장해 이처럼 공문을 보냈던 것이다. TV 조선은 당시 사과 방송까지 한 바 있다.

5·18 망언을 한 한국당 의원들에 관해서는 역사왜곡대책위원회와 시민단체 등이 오늘 내로 회의를 통해 결론 나는 대로 밝히겠다고 전했다.

5.18 기념재단은 2015년부터 지만원 씨를 민·형사 고소·고발을 했으며 2018년 12월에는 민사재판에서 승소한 바 있다.

tbs FM ‘김어준의 뉴스공장’
tbs FM ‘김어준의 뉴스공장’

tbs FM ‘김어준의 뉴스공장’은 매주 평일 오전 7시 6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