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8 21:19 (금)
[리부트] 2PM 옥택연, 악플러˙사생팬 전쟁 선포→인스타그램 계정 개설…“너인 거 다알아”
[리부트] 2PM 옥택연, 악플러˙사생팬 전쟁 선포→인스타그램 계정 개설…“너인 거 다알아”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07.11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악플러 및 사생팬에게 전쟁을 선포했던 2PM 옥택연이 직접 인스타그램 계정을 개설했다. 

지난 9일 옥택연은 자신의 트위터에 “Welcome to my instagram!”라는 글과 함께 새 인스타그램 주소를 첨부했다. 

옥택연은 SNS 프로필에 최근 자신의 이메일 주소로 아이디를 도용하는 등 계속되는 악성팬들의 만행이 지속돼, 직접 계정을 만들기로 결정했다며 이유를 밝혔다. 

그는 개설과 동시에 “그만해 너인거 다 알아”라는 글과 함께 악성팬의 댓글이 적힌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뜬금없이 ‘장우영’이라고 단 댓글과 옥택연이 직접 ‘그만 좀 해’라고 말한 내용이 담겨져있다. 특히 해당 사진에는 댓글을 단 아이디까지 그대로 공개돼 악플러를 향한 그의 분노가 엿보였다.

옥택연 인스타그램

이를 본 팬들은 “오죽했으면 저렇게까지 하냐. 진짜 좀 그만해라”, “저러는 게 범죄라는 걸 모르는 건가”, “진짜 이번에 악플러랑 악성 팬들 다 처리됐으면 좋겠다” 등 반응을 보이며, 그의 행보를 지지했다. 

팬들의 응원과 걱정이 이어지자 옥택연은 새로운 게시물을 통해 “너무 걱정할 필요도 없죵ㅋㅋㅋ 관심가지지않으면 그만둘거라는 생각에 너무 오래동안 방관해온거지만, 더 이상은 아닌것같아요”라고 말했다. 

이어 “ 팬 여러분들 덕분에 많은 정보 얻을 수 있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이렇게 사람을 괴롭히는것을 자랑으로 생각하고 즐거워하는 사람은 도움이 필요하죠 그 도움을 받을 수 있게 힘내봅시다! 잘자용!!!”며 팬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옥택연 인스타그램

앞서 지난 3일 옥택연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그간 메일과 카카오톡 메신저 등으로 자신을 괴롭혀온 악플러들의 메세지 내용을 공개했다. 

그는 “나뿐만 아니라 2PM 멤버들한테 이런 짓을 하고 있다. 알고있는 정보가 있으면 알려달라”며 “우리를 괴롭히는 걸 가만히 두고 보지 않겠다. 이건 당신과 우리 사이의 전쟁이다”고 호소했다. 

공개된 메세지에는 “내가 위험을 알린 것에 왜 ㅋㅋㅋ 차단 XX”, “이준호 병원가세요” 등 각종 욕설이 담겨있어 충격을 안긴 바 있다. 

한편, 2PM 옥택연은 지난 5월 16일 군 복무를 마치고 제대했으며, 11일 MBC 새 수목드라마 ‘더 게임: 0시’의 출연을 확정지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