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8 18:27 (금)
가상화폐 대폭락, 리플코인도 덩달아 폭락…리플코인 공동 창업자 440억 달러 손실
가상화폐 대폭락, 리플코인도 덩달아 폭락…리플코인 공동 창업자 440억 달러 손실
  • 장영권 기자
  • 승인 2018.01.22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상화폐의 대폭락으로 리플코인도 덩달아 폭락했다.

리플코인 공동 창업자 크리라센은 무려 440억 달러 손실을 했다.

18일 중국 바이두 뉴스 외신보도에 따르면, 짧지않은 2주간의 시간동안,  디지털 캐시의 폭락은 이미 한 명의 암호화 화폐의 창립자에게 수백억 달러의 손실을 안겨줬다.

리플코인의 최신 가격은 이미 지난 4일 3.84 달러에서 74% 떨어졌다. 리플코인의 공동 창업자 크리스라센의 자산도 무려 440억달러나 줄었다.

포브스의 데이터 숫자에 의하면, 17일 리플코인의 하락폭은 이미 코인당 1달러 가까이 하락했다, 라슨도 현재 자산이 158억달러로 줄어들었다고 밝혔다.

가상화폐 대폭락, 리플코인도 덩달아 폭락…리플코인 공동 창업자 440억 달러 손실
가상화폐 대폭락, 리플코인도 덩달아 폭락…리플코인 공동 창업자 440억 달러 손실

 

포브스에 의하면 라슨이 현재 소유하고 있는 리플코인은 51.9억개이며 회사의 17%정도 비율을 소유하고 있다.

리플코인의 총 수량은 1000억개이며, 그동안 보유했던 시가 총액은 613억 달라에 달했다.

지난 1월4일에 리플코인의 가격이 제일 높에 올랐을때, 라슨은 한때 미국에서 가장 부유한 사람 다섯명중에 한명으로 손꼽았었다. 포브스 억만 장자 면당에 따르면, 그는 한때 구글 창업자의 자산 보다도 높았었다.

반면, 현재 리플코인회의에서는 아직까지 아무런 대응을 하고 있지 않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