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18 22:37 (월)
뉴욕 증시, 이탈리아 금융불안 해소·중국 감세 기대감에 상승 출발
뉴욕 증시, 이탈리아 금융불안 해소·중국 감세 기대감에 상승 출발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8.10.30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욕증시 주요 지수가 29일(현지시간) 이탈리아 금융시장 불안 완화와 중국 감세 정책에 대한 기대감으로 상승 출발했다.

오전 9시 57분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229포인트(0.9%) 상승한 2만4918을 기록 중이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에 비해 35포인트(1.3%) 오른 2693에, 나스닥 지수는 86포인트(1.2%) 상승한 7253에 거래되고 있다. 

증권정보
증권정보

뉴욕증시는 이달 초 급락했으며 최근에는 변동성이 컸다.

시장은 이탈리아 금융시장에 안도감을 드러냈다.  신용평가사 S&P는 지난 주말 이탈리아 국가신용등급을 ‘BBB’로 유지했으며 등급 전망만 부정적으로 낮췄다.

S&P가 이탈리아 국가신용등급을 강등하지 않으면서 이탈리아 대표지수인 FTSE MIB는 29일 2.4% 이상 급등했다. 

중국 정부는 경기부양을 위해 추가 감세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